영어, 제대로 공부하는 방법

주 3회, 최고의 시사 주간지에서 엄선한 기사로 만든 문제와 해설을 뉴스레터로 보내 드립니다.

Mailenglish 멤버들이 받고 있는 뉴스레터를 확인해보세요.

최고의 영어 학습법

가장 아름답고 짜임새 있는 영어를 만나보세요. 시사에 대한 감각을 키우고, 세상을 보는 안목을 넓히세요. 각종 영어 자격 시험을 준비하세요.

When politicians invoke "the people"

It is usually a sign that they are up to no good

이 사설(leader)의 인쇄판 제목은 "인민이라는 말을 내려 놓아라(Down with the people)"입니다. 인민이라는 말을 남용하는 정치가야말로 인민의 적이라는 것은 동서고금을 막론한 진실입니다.

Questions

1. 정치에 "인민"이라는 말이 처음으로 중요하게 등장하게 된 계기는 무엇일까요? 그리고 인민이라는 말이 남용된 사례는 무엇일까요?

2. "인민"이라는 말은 현대 정치 연설에서 어떤 역할을 할까요? "인민"이라는 말이 소위 적에 대해 무기화되는 경우는 언제일까요?

3. 정치인들 외에 "인민"이라는 말을 무기화한 사례는 무엇일까요? 하지만, 인민이라는 말이 본격적으로 이른바 적에 대해 무기화된 계기와 사례는 무엇일까요?

4. 이른바 적은 외국이기도 하지만, 보통은 무엇을 의미할까요?

5. 정치인들이 자신의 지지 기반을 "인민"으로 정의하게 되면 어떤 일이 발생할까요?

다시 한번 엄선한 기사

전 세계 주요 언론의 기사를 모두 읽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닙니다. Mailenglish의 20년 이상 경력의 강사들이 매주 가장 중요한 기사만을 선정해 제공합니다.

더 넓은 시각

Mailenglish의 뉴스레터는 한국이라는 좁은 울타리를 벗어나 전 세계의 경제 전망, 금융과 기업의 최신 동향, 과학과 기술의 최전선, 정치와 사회의 새로운 흐름을 접할 기회를 제공합니다.

문제, 해설, 그리고 필수 어휘

The Economist의 기사를 제대로 이해하며 읽기 위해서는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합니다. 평균 30여개의 단어, 숙어, 표현과 내용 이해를 돕는 심도 있는 문제 및 해설을 함께 보내드립니다.

최고의 시사 주간지와 함께

전 세계의 수많은 최고 경영자와 정치 지도자는 물론이고, 사회 각 분야의 지도적 인사들의 필독 잡지인 The Economist는 유려하고 세련된 고급 영어를 구사하는 것으로도 정평이 나있습니다.

뉴스레터 미리보기

The Economist 에서 엄선한 기사와 문제, 해설, 그리고 필수 어휘 목록을 보내드립니다. 아래에 메일 주소를 입력하고 샘플 뉴스레터를 받아보세요.
© 2018 - 2020 Mailenglish. All rights reserved.